2024년 6월 13일 목요일

KOR-GOV-TOP

KOR-GOV-SUBTOP

Home기관/단체코트라 해외 사무실, 중소•중견기업에 무료 전면개방

코트라 해외 사무실, 중소•중견기업에 무료 전면개방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코트라) CI / 코트라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코트라)는 세계 82개국에 구축한 127개 해외무역관을 국내 중소•중견기업을 위한 사무실로 무료로 개방한다고 7일 밝혔다.

코트라는 산업통상자원부의 ‘글로벌 수출 원팀 코리아’ 지원 정책에 따라 기업의 해외 수요를 반영해 전체 무역관 개방을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코트라가 사무실로 개방하는 공간은 총 4천725㎡(약 1천430평) 규모 공간으로, 1천537개 좌석을 동시에 이용할 수 있다.

이번 조치로 중소•중견 기업들도 해외 출장지에서 업무는 물론 바이어 상담, 쇼케이스 등 마케팅 행사도 진행할 수 있게 됐다.

특히 여행금지 국가로 지정돼 사무 공간을 찾기 어려운 이라크와 우크라이나의 무역관도 정부의 출장 허가를 받은 기업에 개방키로 했다. 다만, 시리아와 레바논은 안전 등을 고려해 개방 대상에서 제외됐다.

코트라는 지난 2018년 베트남 하노이와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등 6개 무역관을 개방한 것을 시작으로 현재까지 총 12개 무역관에 별도 사무공간을 구축, 인테리어 공사를 마쳤다.

올해는 미국 실리콘밸리,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 싱가포르 등 8개 도시를 추가해 공유형 사무공간을 조성할 예정이다.

무역관 이용 신청은 코트라 홈페이지(www.kotra.or.kr), 행정안전부 공유누리 등에서 신청할 수 있다.

유정열 코트라 사장은 “수출 규모는 세계 8위이지만 상대적으로 수출을 위한 해외 현장 인프라는 제한적인 상황에서 무역관 개방을 확대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RELATED ARTICLES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TODAY NEWS HEADLINES

KOR-GOV-SIDE-A

KOR-GOV-SIDE-B

최신 기사

error: Content is protected !!
Secured By miniOran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