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 12월 6일 수요일

INNI-BIZ-TOP

INNI-BIZ-SUBTOP

Home비즈니스/경제가루다인도네시아, 인천-발리 노선 12월부터 주4회로 늘려

가루다인도네시아, 인천-발리 노선 12월부터 주4회로 늘려

가루다인도네시아

인천-발리 12월부터 주4회로…
8일부터 인천-자카르타 주4회 운항 중

가루다 인도네시아(이하 가루다항공)가 한국-인도네시아 노선을 증편한다.

가루다항공은 올 12월부터 인천-발리 노선을 주 4회로 증편한다고 밝혔다.

인천공항에서 오전 11시 35분에 출발해 오후 5시 45분에 발리에 도착하고, 귀국편은 발리에서 새벽 1시 30분에 출발해 인천공항에 오전 9시 15분에 도착하는 일정이다.

앞서 가루다항공은 인천-자카르타 노선을 9월 8일부터 주 4회(화‧수‧금‧토)로 증편한 바 있다.

고객 서비스도 확대했다. 가루다항공은 BMW 인도네시아와 함께하는 ‘더 프레스티지 서비스’를 출시했다. 가르다 항공의 이용 빈도가 높은 승객과 기업 파트너를 대상으로 한 서비스로, 추첨을 통해 고객이 위치한 곳에서 수카르노하타국제공항 또는 응우라라이국제공항까지 BMW 차량으로 픽업 서비스를 제공한다. 해당 서비스는 내년 9월18일까지 진행한다.

더불어 스카이팀 회원사로 대한항공을 비롯한 스카이팀 항공사들과의 마일리지 교차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하다.

가루다항공을 이용할 때 예약시 대한항공 마일리지로 적립이 가능하다. 자카르타 및 발리 공항 출입국시 퍼스트 클래스 및 비즈니스 클래스 탑승객을 위한 전용 라인을 운영하고 있어 빠르고 편리하게 출국할 수 있다.

인니투데이 경제부
[저작권자(c) 인니투데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 ARTICLES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TODAY NEWS HEADLINES

INNI-BIZ-SIDE-A

INNI-BIZ-SIDE-B

최신 기사

error: Content is protected !!
Secured By miniOran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