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2월 25일 일요일

INNI-BIZ-TOP

INNI-BIZ-SUBTOP

Home비즈니스/경제"전지역 영화 관람료 같아진다"... 인도네시아, 영화세 표준화 도입

“전지역 영화 관람료 같아진다”… 인도네시아, 영화세 표준화 도입

인도네시아 정부는 영화세 표준화 정책을 조만간 결정해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해당 규정은 인도네시아 자국 영화에 적용되며, 결과적으로 영화 관람료는 전 지역 동일하게 설정된다. 현행법상 인도네시아는 각 지역마다 최대 35% 범위에서 영화 세율을 다르게 적용하고 있다.

에릭 토히르(Erick Thohir) 공기업부 장관 겸 해양투자조정장관 직무대행은 이것이 자국의 영화산업을 보호하기 위한 정책이라고 밝혔다.

에릭 장관은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관광창조경제부(Kemenparekraf)와 영화산업 종사자들과의 만남을 공개했다. 공개된 내용에 따르면 그는 “대통령께서 국내 영화산업을 보호할 목적으로 영화세 표준화 정책을 내놓을 것”이라며 “즉, 영화세 및 영화관람료가 전국적으로 동일하게 적용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에 따르면 해당 세금은 영화발전기금의 형태로 국가영화협회(PFN)에서 관리한다. PFN은 영화 제작자들이 잠재적인 투자자를 찾을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에릭 장관은 인허가와 관련해 “관련 부서 및 기관들과 협력해 영화제작이 보다 효율적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규제를 완화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영화 산업의 체질을 개선하고 역량 강화를 발전시킬 수 있는 대통령령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에릭 장관은 국내 영화산업의 세금, 허가, 자금조달 등의 재정 절차가 명확하게 정의되고, 그 과정이 완료되는 시점이 분명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해당 조치가 해외 영화의 맹공격으로부터 자국 영화를 보호하는 데 목적이 있다고 재차 강조했다. “현재 상영작 중 64%가 국내 영화로, 이 비율이 양적으로나 질적으로 유지되어야 한다”면서 “과거 2015-2016년처럼 헐리우드 영화가 국내 시장을 잠식하는 상황이 반복되게 해서는 안된다”고 말했다.

인니투데이 경제부
[저작권자(c) 인니투데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 ARTICLES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TODAY NEWS HEADLINES

INNI-BIZ-SIDE-A

INNI-BIZ-SIDE-B

최신 기사

error: Content is protected !!
Secured By miniOran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