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2월 25일 일요일

INNI-BIZ-TOP

INNI-BIZ-SUBTOP

Home비즈니스/경제인도네시아 경제 지난해 5.05% 성장…수출 둔화 속 2년 연속 5%대

인도네시아 경제 지난해 5.05% 성장…수출 둔화 속 2년 연속 5%대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 viator

정부, 올해도 5%대 성장 전망…
“대선 끝나면 정치 불확실성 해소”

인도네시아 경제가 지난해 5%가량 성장하면서 2년 연속 5%대 성장률을 기록했다.

인도네시아 통계청(BPS)은 지난해 국내총생산(GDP)이 2경892조4천억루피아(약 1천776조원)를 기록, 1년 전보다 5.05% 성장했다고 5일(현지시간) 밝혔다.

이는 2022년 5.31% 성장보다는 둔화한 것이지만 2년 연속 5%대 성장률을 이어간 것이다. 1인당 GDP는 4천920달러로 전년 대비 약 3% 늘어날 것으로 전망했다.

인도네시아 GDP 성장률은 2016년부터 2019년까지 4년 연속 5%대를 이어오다 코로나19 대유행을 거치며 2020년 -2.07%, 2021년 3.7%로 부진했다. 하지만 지난해부터 다시 5%대 성장률로 복귀한 상태다.

BPS는 지난해 팜유와 석탄, 니켈 등 인도네시아의 주요 원자재 가격이 하락하고 글로벌 성장세가 약화하면서 수출 분야에서는 부진했지만, 가계 복지와 관련된 비영리 서비스(LNPRT)의 지출이 1년 전보다 9.83% 늘어나면서 성장을 이끌었다고 설명했다. 인도네시아는 2022년 수출이 전년 대비 16% 성장했지만, 지난해는 1.32% 성장하는 데 그쳤다.

정부는 올해도 5%대 성장을 이어갈 것으로 기대했다. 올해 대선•총선이 끝나면 정치 불확실성이 해소돼 민간 투자가 회복, 5.2% 성장할 것으로 내다봤다.

국제통화기금(IMF)도 올해 인도네시아의 경제 성장률이 5.0%에 이를 것으로 전망했다.

이에 대해 DBS 은행의 라디카 라오 이코노미스트는 올해 성장률이 5%에 이를 것으로 전망하며 “선거가 소비와 투자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겠지만 주요 무역 상대들의 성장 둔화로 수출에서는 어려움을 겪을 것”이라고 예상했다.

반면 다나몬 은행의 이르만 파이즈 이코노미스트는 올해 4.9% 성장을 예상하며 “수출 수입 감소와 함께 가계 소비가 계속 둔화할 것으로 예상되며 공공 투자도 위축될 수 있어 5% 성장이 어려울 수 있다”고 예상했다. [연합뉴스]

RELATED ARTICLES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TODAY NEWS HEADLINES

INNI-BIZ-SIDE-A

INNI-BIZ-SIDE-B

최신 기사

error: Content is protected !!
Secured By miniOran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