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12월 2일 금요일

INNI-BIZ-TOP

INNI-BIZ-SUBTOP

Home비즈니스/경제석유가스공사 페르타미나, LPG 가격 인상

석유가스공사 페르타미나, LPG 가격 인상

비보조 LPG (사진출처 데띡)

사우디 아람코 공급가 상승… 2014년 이후 최고
보조금 지급형 3Kg들이 가격은 동결

인도네시아 석유가스공사 페르타미나(PT Pertamina, Persero)가 비보조 LPG 가격을 인상했다. 페르타미나는 사우디아라비아 국영석유기업 아람코의 공급가가 상승하면서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밝혔다.

페르타미나는 아람코가 이번달 LPG 가격을 t당 847달러로 통보함에 따라 인상이 불가피했다면서, 이는 2014년 이후 가장 높은 가격으로 올해 1월과 비교해도 57% 이상 상승했다고 설명했다.

데띡(Detik.com) 보도에 따르면 페르타미나 파뜨라 니아가(Pertamina Patra Niaga)의 이르토 긴팅(Irto Ginting) 대변인은 “2017년 LPG 가격 조정 이후 4년만에 아람코가 다시 75% 인상했다”면서 “2021년 12월 25일을 기점으로 12Kg들이 LPG 가격이 Kg당 1,600루피아~2,600루피아가 오를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에 따르면 인도네시아 비보조 LPG 소비 비중은 전체의 7.5%로, 92.5%의 대다수의 서민이 소비하는 보조금 지급형 3㎏들이 LPG는 가격 변동없이 유지된다.

페르타미나에 따르면 11월 3일 기준 인도네시아 LPG 가격은 Kg당 11,500루피아로, 정부 보조를 받는 말레이시아와 태국을 제외한 △베트남(Rp 23,000/Kg) △필리핀(Rp26,000/Kg) △싱가폴(Rp 31,000/Kg)에 비해 여전히 저렴하다.

인니투데이 경제부
[저작권자(c) 인니투데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 ARTICLES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TODAY NEWS HEADLINES

INNI-BIZ-SIDE-A

INNI-BIZ-SIDE-B

최신 기사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