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7월 15일 월요일

KOR-HANIN-TOP

KOR-HANIN-SUBTOP

Home한인 소식"80년대 고급 가구는 인니 목재"…尹대통령, 아세안 일정 시작

“80년대 고급 가구는 인니 목재”…尹대통령, 아세안 일정 시작

윤석열 대통령, 인니 동포 초청 만찬 간담회 격려사 / 연합뉴스

첫 일정 동포간담회…작년 발리 G20 참석 이어
인도네시아 2년 연속 방문

“인니 동포들, 코로나 때 한국의 상부상조
‘고똥로용’ 정신 보여 자랑스러워”

윤석열 대통령은 5일(현지시간) 아세안(ASEAN•동남아시아국가연합) 정상회의 참석차 인도네시아를 방문, 첫 일정으로 동포 만찬 간담회를 열었다.

윤 대통령은 자카르타의 한 호텔에서 열린 간담회에서 “우리나라에 나무가 부족해서 지난 1980년대에 아파트를 짓기 시작했을 때 창호와 문틀은 전부 인도네시아에서 수입한 목재였다”며 “학생들이 공부하는 책상, 고급 가구 전부 인도네시아에서 수입한 것이었다”고 양국 인연을 소개했다.

윤 대통령은 “작년 11월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발리를 방문했다”며 “인도네시아는 세계 4위의 인구 대국이자 아세안을 대표하는 경제 대국으로서 남다른 경제 발전 잠재력으로 전 세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고 말했다.

꽃다발 받는 윤석열 대통령 내외 / 연합뉴스

윤 대통령은 “지난 50년 전 양국 수교 당시 2억 달러에 미치지 못했던 연간 교역액은 작년에 260억 달러를 기록했다”며 “수만 명의 인도네시아 학생들이 한국어를 배우고 있고, 또 연간 수십만명의 우리 국민이 인도네시아를 찾고 있다”고 했다.

윤 대통령은 또 “동포 여러분은 코로나 위기 극복 과정에서 인도네시아 정부와 지역사회를 지원해 한국의 상부상조, 또 인도네시아의 ‘고똥로용(Gotong Royong)’ 정신을 보여줬다”며 “인도네시아의 모범적인 공동체로 자리매김한 2만5천여 동포 여러분이 정말 자랑스럽다”고 격려했다.

이어 “대한민국 정부가 글로벌 중추 국가를 지향하는 과정에서 제일 먼저 챙겨야 할 분들이 바로 우리 해외 동포 여러분”이라며 “대한민국이 국제사회에 더 많이 기여하고 인류 전체의 도전 과제를 풀어가는 데 더욱 적극적인 역할을 수행하는 것은 전 인류의 자유, 평화, 번영에 기여하기 위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대한민국이 국제사회에서 책임과 기여를 다 하는 글로벌 중추 국가 비전을 실현해 나가는 데 여러분들도 함께 힘을 모아달라”고 당부했다.

이날 행사에는 박진 외교부 장관, 조태용 국가안보실장, 최상목 경제수석, 한인회장단,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동포 기업인 등 180여명이 참석했다. [연합뉴스]

윤 대통령 내외, 인도네시아 동포 초청 만찬 간담회에서 국기에 경례하고 있다. / 연합뉴스
RELATED ARTICLES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TODAY NEWS HEADLINES

KOR-HANIN-SIDE-A

KOR-HANIN-SIDE-B

최신 기사

error: Content is protected !!
Secured By miniOran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