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5월 28일 토요일

KOR-CORP-TOP

KOR-CORP-SUBTOP

Home한인 경제롯데정밀화학, 인도네시아 팜유 수출 중단 수혜

롯데정밀화학, 인도네시아 팜유 수출 중단 수혜

롯데정밀화학 울산공장

인도네시아가 팜유 수출을 중단이 롯데정밀화학에 호재로 작용할 거란 전망이 나왔다.

25일 롯데정밀화학은 5.95% 상승한 8만90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인도네시아의 팜유 수출 중단으로 롯데정밀화학의 주력 제품인 에피클로르히드린(ECH) 가격이 크게 오를 수 있다는 기대가 반영됐다.

인도네시아 정부는 오는 28일부터 팜유 수출을 중단한다고 발표했다. 자국에서 생산하는 팜유가 수출용으로 대부분 빠져나가면서 내수 시장에서 식용유 가격이 급등하자 취한 조치다.

증권사의 한 관계자는 “팜유 공급 감소는 ECH의 가격 상승으로 이어질 것”이라며 “프로필렌 기반으로 ECH를 생산 중인 롯데정밀화학에 긍정적으로 작용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팜유는 바이오디젤의 주요 생산 원료다. 에폭시 원료인 ECH는 바이오디젤을 생산하는 과정에서 나오는 부산물인 글리세린이나 프로필렌으로 만든다.

지난해부터 글리세린 가격이 급등하기 시작하면서 중국 ECH 생산업체들은 수익성 악화에 시달리다 공장 가동률을 낮췄다. 최근 ECH 가격이 상승한 이유다.

인니투데이 경제부
[저작권자(c) 인니투데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 ARTICLES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TODAY NEWS HEADLINES

KOR-CORP-SIDE-2

최신 기사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