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7월 17일 수요일

KOR-CORP-TOP

KOR-CORP-SUBTOP

Home한인 경제인천항∼동남아 컨테이너 항로 추가 개설…선박 4척 투입

인천항∼동남아 컨테이너 항로 추가 개설…선박 4척 투입

8일 인천 신항에 입항한 케이엠티씨 다롄호 / 인천항만공사

인천항만공사(IPA)는 인천항과 동남아시아를 잇는 정기 컨테이너 항로가 추가로 개설됐다고 8일 밝혔다.

국적 선사인 고려해운•남성해운, 일본 오션네트워크익스프레스(ONE), 싱가포르 퍼시픽인터내셔널라인(PIL)이 함께 개설한 ‘코리아 차이나 말레이시아(KCM4)’ 서비스는 주 1회 인천항을 출발해 중국•싱가포르•말레이시아•베트남에 기항한다.

선사들은 2천540∼2천754TEU급(1TEU는 20피트짜리 컨테이너 1대분) 선박 4척을 이 항로에 투입하기로 했다.

첫 항차로 운항한 고려해운의 케이엠티씨 다롄(KMTC DALIAN)호는 이날 오전 8시 30분 인천 신항 선광컨테이너터미널(SNCT)에 입항했다.

IPA는 동남아시아와 남중국을 연결하는 이번 항로 개설에 따라 연간 6만TEU 이상의 컨테이너 물동량이 창출될 것으로 예상했다.

이 항로를 포함해 인천과 동남아를 연결하는 정기 컨테이너 운항 서비스는 모두 32개다. 인천항 전체 정기 컨테이너 항로는 총 66개로 집계됐다.

김상기 IPA 운영부사장은 “동남아를 잇는 항로가 새로 개설되면서 수출입 기업의 원활한 물류를 지원할 수 있게 됐다”며 “신규 서비스 활성화를 위해 선사와 물류기업을 대상으로 지속적인 협력과 마케팅 활동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RELATED ARTICLES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TODAY NEWS HEADLINES

KOR-CORP-SIDE-2

최신 기사

error: Content is protected !!
Secured By miniOran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