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6월 14일 금요일

INNI-POLITICS-TOP

INNI-POLITICS-SUBTOP

Home정치/사회교황, 9월 세계 최대 무슬림국 인니 방문…35년만

교황, 9월 세계 최대 무슬림국 인니 방문…35년만

프란치스코 교황 / 바티칸 AP

역대 3번째…
파푸아뉴기니•동티모르 등도 방문 예정

프란치스코 교황에 대한 건강 우려가 계속 제기되는 가운데 교황이 오는 9월 인도네시아를 방문하기로 했다고 인도네시아 종교부 장관이 밝혔다.

31일(현지시간) 안타라 통신 등에 따르면 야쿳 콜릴 쿠마스 종교부 장관은 이날 성명을 통해 바티칸 당국으로부터 오는 9월 3일 교황의 방문을 통보받았다며 “이는 인도네시아에 참으로 영광스러운 일”이라고 밝혔다.

그는 2022년 6월 조코 위도도 대통령이 자신을 통해 프란치스코 교황에게 인도네시아 방문을 요청하는 서한을 전달한 뒤 교황의 방문을 기다려왔다며 “특히 모든 가톨릭 신자에게 특별한 순간이 될 것이라 믿는다”고 말했다.

인구 약 2억8천만명의 인도네시아에는 2억4천만명이 넘는 무슬림이 있어 세계 최대 무슬림 국가로 꼽힌다. 하지만 종교의 자유가 있어 가톨릭 신자도 약 900만명이 활동하고 있다.

교황이 오는 9월 인도네시아를 찾으면 인도네시아 역사상 3번째 교황 방문으로, 35년만이다.

앞서 1970년 성 바오로 6세 교황과 1989년 성 요한 바오로 2세가 인도네시아를 각각 방문한 바 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2020년 9월 인도네시아를 방문할 예정이었지만, 코로나19 대확산의 여파로 일정이 취소된 바 있다.

교황은 오는 8월 인도네시아 이웃국인 파푸아뉴기니와 동티모르를 방문한 뒤 인도네시아도 찾을 전망이다.

최근 교황은 일부 일정을 취소하거나 강론을 건너뛰면서 건강 우려를 자아내고 있다.

특히 지난 29일 로마 콜로세움에서 열린 성금요일 ‘십자가의 길’ 행렬에 불참하면서 다시 한번 건강에 대한 우려를 자아냈다.

하지만 지난 30일 바티칸 성베드로대성당에서 열린 부활 성야 미사는 집전했다. [연합뉴스]

미사 드리는 인도네시아 가톨릭 신자들 / 자카르타 AFP=연합뉴스
RELATED ARTICLES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TODAY NEWS HEADLINES

INNI-POLITICS-SIDE-A

INNI-POLITICS-SIDE-B

최신 기사

error: Content is protected !!
Secured By miniOran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