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3월 1일 금요일

KOR-GOV-TOP

KOR-GOV-SUBTOP

Home기관/단체"한•인니 수교 50주년…공급망•첨단산업 협력 강화해야"

“한•인니 수교 50주년…공급망•첨단산업 협력 강화해야”

서울 대한상공회의소 / 연합뉴스TV

대한상의, ‘한•인니 경제협력 과제’ 보고서

한국과 인도네시아가 전기차, 배터리 등 첨단산업 생태계 구축을 위해 협력을 더 강화해야 한다는 지적이 나왔다.

대한상공회의소는 6일 이런 내용을 담은 ‘한국•인도네시아 경제협력 현황과 과제’ 보고서를 발표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한국과 인도네시아의 교역액은 1973년 수교 당시 1억8천500만달러에서 지난해 260억달러로 140배 수준으로 증가했다.

지난해 한국의 인도네시아 투자액은 17억8천700만달러로, 2013년(6억1천800만달러)과 비교하면 2.9배 수준으로 늘었다.

보고서는 전 세계 니켈 매장량 1위인 인도네시아를 글로벌 공급망의 전략 기지로 활용할 필요가 있다고 분석했다.

특히 전기차용 배터리의 핵심 원재료인 니켈 채굴•가공뿐 아니라 배터리셀 제조까지 모든 공정을 구축해 공급망 안정성을 확보할 필요가 있다는 것이다.

보고서는 또 원자재•중간재 공급, 배터리 재활용, 충전 인프라 조성, 정비 인력 양성 등 전기차•배터리 등 첨단산업 생태계 조성을 위해 양국이 협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인도네시아 신수도 건설과 관련한 인프라 구축, 스마트 시티 건설, 신재생 에너지 분야에서도 협력을 강화할 필요가 있다고 보고서는 덧붙였다.

박준 대한상의 아주통상팀장은 “인도네시아는 세계 4위 인구 대국으로 한국의 13번째 교역대상국”이라며 “수교 50주년이자 한•인도 포괄적 경제동반자협정(CEPA)이 발효된 올해를 기점으로 협력을 확대해 나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RELATED ARTICLES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TODAY NEWS HEADLINES

KOR-GOV-SIDE-A

KOR-GOV-SIDE-B

최신 기사

error: Content is protected !!
Secured By miniOran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