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2월 25일 일요일

KOR-GOV-TOP

KOR-GOV-SUBTOP

Home기관/단체지질자원연, 핵심 광물 공급망 확보 위해 인도네시아와 맞손

지질자원연, 핵심 광물 공급망 확보 위해 인도네시아와 맞손

배터리 핵심 광물 (PG) / [강민지 제작] 일러스트
희토류•리튬 등 핵심 광물 개발
공동연구센터 설립 추진

한국지질자원연구원(KIGAM)이 미래를 선도할 새로운 핵심 광물인 희토류와 흑연•리튬•바나듐 공급망 확보를 위해 인도네시아와 손을 잡았다.

10일 KIGAM에 따르면 지난 7일 인도네시아(인니) 자카르타에서 인니 에너지광물자원부와 핵심 광물•유가스전 분야 연구 협력 추진 방향 등을 논의했다.

아리핀 타스리프 장관은 이날 선광•제련 등 KIGAM의 핵심광물 재활용 기술에 관심을 표명하고, 핵심 광물 재활용 기술개발 역량을 보유한 KIGAM과 국제공동연구를 희망했다고 KIGAM 측은 전했다.

인니 정부는 2060년까지 니켈을 포함한 핵심 광물 재활용 기술개발 플랜트를 건설할 계획과 아울러 예산 지원 의지도 밝힘에 따라 양국 간 적극적인 기술 개발 협력에 파란불이 켜졌다.

KIGAM은 이어 반둥공과대학(ITB)과 핵심 광물 탐사•개발•활용 공동연구 추진 및 공동연구센터 설립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지난해 11월부터 양 기관은 광물자원(핵심 광물) 탐사•개발, 자원 활용 선광•제련 공동연구 협력 방안을 꾸준히 논의해왔다.

앞서 지난 5일 인니 에너지광물자원부 산하 지질국(GAI)은 희토류•지열수 리튬 등 핵심 광물 탐사 현황을 소개하며, 인니에 부존된 풍부한 희토류와 흑연•리튬•바나듐의 탐사•개발을 위한 기술협력을 요청했다고 KIGAM 측은 설명했다.

이평구 KIGAM 원장은 “천연자원 부국인 인니와 협력하는 것은 니켈 등 전기차 배터리 핵심 원료는 물론 희토류와 흑연•리튬•바나듐 등 차세대 광물자원 확보를 위해 전략적으로 중요하다”며 “새로운 핵심 광물 공급망 확보를 위한 발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RELATED ARTICLES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TODAY NEWS HEADLINES

KOR-GOV-SIDE-A

KOR-GOV-SIDE-B

최신 기사

error: Content is protected !!
Secured By miniOran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