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12월 2일 금요일

KOR-GOV-TOP

KOR-GOV-SUBTOP

Home기관/단체제19차 세계한상대회’ 개막, 새로운 시대의 한상 역할 모색

제19차 세계한상대회’ 개막, 새로운 시대의 한상 역할 모색

4개국 1,200여명이 온․오프라인에서 참석
사흘간 온•오프라인으로 교류•협력 추구

세계 한상들의 소통과 협력의 장 ‘제19차 세계한상대회’가 19일 서울 송파구 롯데호텔월드에서 막을 올렸다.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4차 산업혁명과 그린뉴딜’이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대회는 전 세계 44개국 재외동포 경제인과 국내 기업인 1,200여명이 온•오프라인으로 참여했다.

오전 10시부터 열린 개회식은 △한상기 입장 △대회장인 표성룡 중국조선족기업가협회 회장의 영상 개회사, △주제영상 상영, △장대환 매경미디어그룹 회장의 환영사, △문재인 대통령 서면축사를 비롯한 주요 귀빈의 축사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의 ‘기후변화 위험과 기회 그리고 우리의 역할’을 주제로 한 기조강연 △기후위기 대응 참여 서약 등이 진행됐다.

문재인 대통령은 김성곤 재외동포재단 이사장이 대독한 서면축사를 통해 “대한민국의 경제 지평을 넓히고, 성장 동력이 되어주신 한상기업인들에게 깊은 존경과 감사를 전한다. 코로나 상황에서도 대한민국의 국제적 위상은 더욱 높아졌으며, 이는 한상을 비롯한 재외동포 모두가 함께 이뤄낸 자랑스러운 성취이다. 오늘부터 사흘간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4차 산업혁명과 그린뉴딜’을 논의하며 위기를 기회로 만드는 가운데, 정부는 여러분이 새로운 성장의 기회를 자신의 것으로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뒷받침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여야 당 대표를 비롯한 국회의원들의 축하도 이어졌다.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영상축사,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축사를 통해 한상 기업인들에게 격려의 메시지를 전했고, 더불어민주당 임종성 의원, 국민의 힘 김석기 의원, 국민의 힘 허은아 의원도 행사장에 참석해 대회 개최를 축하했다.

재외동포재단 김성곤 이사장은 “철저한 방역 준수로 참석에 어려운 점이 있는데도 불구하고 적극적으로 참석하여 주신 한상기업인 여러분들께 뜨거운 감사를 드린다. 올해로 19년 성인이 되는 세계한상대회는 향후 정부 주도에서 민간 주도로, 국내 현안 뿐만 아니라 인류가 당면한 현안을 해결하는 선진국 대회로써 발전해야 하며, 그러한 의미에서 올해 한상대회의 주제를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4차 산업혁명과 그린뉴딜’로 잡게 되었다. 또한 세계화상대회처럼 지구촌 도시를 돌아가며 개최하여 더 큰 대한민국에 기여하는 세계한상대회가 될 수 있게끔 방향을 잡아갈 예정이다.”고 말했다.

세계한상대회는 오늘부터 사흘동안 리딩 CEO포럼, 영비지니스리더포럼, 한상포럼 등 네트워킹 프로그램과 기업상담회 및 87개 기업이 참여한 현장쇼룸, 기업 IR 등 비즈니스 프로그램, 주제별 세션 세미나(K-브랜드, 바이오․그린뉴딜, 4차 산업)를 진행할 예정이다.

인니투데이 사회부
[저작권자(c) 인니투데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 ARTICLES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TODAY NEWS HEADLINES

KOR-GOV-SIDE-A

KOR-GOV-SIDE-B

최신 기사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