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12월 8일 목요일

INNI-BIZ-TOP

INNI-BIZ-SUBTOP

Home비즈니스/경제환율 방어 나선 인도네시아… 올해 루피아 6% 하락 그쳐

환율 방어 나선 인도네시아… 올해 루피아 6% 하락 그쳐

인도네시아 중앙은행(Bank Indonesia)

인도네시아 루피아 가치는 올해 들어 달러 대비 약 6% 하락하는 데 그친 것으로 나타났다. 다른 아시아 국가들과 비교해 상대적으로 하락 폭이 크지 않다는 의미다.

달러 대비 원화의 가치는 올해 들어 약 20% 떨어졌다. 인도네시아 중앙은행(BI)이 환율 방어를 위해 시장에 개입했기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에디 수시안토(Edi Susianto) 중앙은행(BI) 통화관리부장은 26일 로이터통신과의 인터뷰에서 BI가 외환시장 수급을 원활히 하기 위해 시장을 주시하고 개입하고 있으며, 그 덕분에 다른 아시아 국가들보다 안정적으로 성과를 내고 있다고 평가했다.

그는 루피아 가치가 과도하게 하락하는 것을 막기 위해 외환 현물시장과 선물시장, 채권시장 등 3곳에서 ‘삼중 개입’ 조치에 나설 것이라고 했다.

수시안토 부장은 CNBC 인도네시아에 루피아 환율의 안정성을 보장하기 위해 항상 외환시장을 예의 주시하고 필요 시 개입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BI가 외환 수출 대금 규제 등을 포함해 외화를 확보하기 위한 여러 전략을 펼치고 있어 보유 외환이 충분하다고 강조하기도 했다.

한편 이날 한국의 원화는 1.5% 이상 떨어졌고, 중국 위안화나 일본 엔화도 크게 하락했다. 이에 비해 달러 대비 루피아 가치는 전 거래일 대비 0.6% 하락하는 데 그쳤다.

인니투데이 경제부
[저작권자(c) 인니투데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 ARTICLES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TODAY NEWS HEADLINES

INNI-BIZ-SIDE-A

INNI-BIZ-SIDE-B

최신 기사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