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12월 5일 월요일

INNI-BIZ-TOP

INNI-BIZ-SUBTOP

Home비즈니스/경제그랩: 400억달러 규모 美나스닥 상장 초읽기

그랩: 400억달러 규모 美나스닥 상장 초읽기

02

동남아시아 차량공유 및 배달서비스 기업 그랩(Grab)의 나스닥 상장이 곧 현실화 될 것으로 보인다.

지난 13일 그랩은 미국 실리콘밸리 투자사 알티미터 캐피탈(Altimeter Growth Corp)이 보유한 SPAC(기업인수합병특수법인) 중 하나와 합병을 통해 미국 증시에 상장한다고 밝혔다. 업계에 따르면 합병 기업의 가치는 약 400억 달러로 평가된다.

CNBC 인도네시아는 합병 상장 회사의 가치는 396억달러(약 44조 4510억원)로 이는 사상 최대 규모의 SPAC 합병 상장이 될 것이라고 보도했다.

이번 인수합병 계약에는 세계 최대의 자산운용 회사 블랙록(BlackRock), 다국적 금융회사?피델리티 인터내셔널(Fidelity International), 영국의 글로벌 자산관리 회사 제너스핸더슨(Janus Henderson), 싱가폴 투자회사 테마섹홀딩스(Temasek Holdings)가 투자자로 참여하며 이를 통해 알티미터 캐피탈은 40억 달러의 자금을 확보하게 된다.

한편 8개국 398개 도시에서 사업을 운영중인 그랩은 2012년 말레이시아에서 차량 호출 서비스로 시작했으며 인도네시아?베트남?태국 등 동남아시아에서 가장 가치 있는 스타트업 기업으로 평가되고 있다. 현재 배달 서비스는 물론 금융?결제?쇼핑?보험 등을 망라한 종합 플랫폼으로 서비스를 확장하고 있으며 소프트뱅크(SoftBank Group)와 중국의 디디추싱(Didi Chuxing)이 주요 투자자다.

한편 그랩의 몸값이 뛰면서 그랩에 투자한 한국 기업들의 지분 이익도 늘어날 전망이다. 현대차그룹은 2018년 그랩에 2억7500만달러를 투자했고, SK그룹의 투자전문회사도 같은 해 약 2억3000만달러(약 2500억원)을 투자했다. 미래에셋증권과 네이버도 ‘미래에셋-네이버 아시아그로쓰펀드’를 통해 1억5000만달러를 투입했다. 이 투자로 미래에셋증권과 네이버는 약 1.5%의 지분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그랩의 가치는 110억 달러로 평가됐으며 앞으로 약 4배 가까운 수익이 예상된다.

인니투데이 경제부

[저작권자(c) 인니투데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 ARTICLES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TODAY NEWS HEADLINES

INNI-BIZ-SIDE-A

INNI-BIZ-SIDE-B

최신 기사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