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8월 18일 목요일

KOR-CORP-TOP

KOR-CORP-SUBTOP

Home한인 경제포스코, 철강 및 신수도 사업에 35억 달러 공동 투자

포스코, 철강 및 신수도 사업에 35억 달러 공동 투자

포스코, 인도네시아 정부와 양해각서 체결 / 사진 : 포스코

포스코가 인도네시아에서 철강 사업을 확대하고 신수도 건설 사업에 참여한다.

포스코는 28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인도네시아 정부, 인도네시아 국영 철강회사 크라카타우스틸(PT Krakatau Steel)과 철강 생산능력 확대 및 인도네시아 신수도 건설 사업 참여에 관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MOU에 따라 포스코와 국영 철광회사 크라카타우스틸은 향후 5년간 공동으로 35억 달러(약 4조 6000억원)를 투자, 크라카타우포스코(PT KRAKATAU POSCO)의 제 2고로와 냉연공장 신설을 추진한다.

포스코와 크라카타우스틸이 합작한 일관제철소 크라카타우포스코는 현재 연산 3000만톤 규모의 고로 1기와 후판 공장을 가동하고 있으며 크라카타우스틸의 현물출자를 통해 열연 공장도 갖출 예정이다.

포스코와 크라카타우스틸은 크라카타우포스코에 고로 1기를 추가로 건설해 연간 조강량을 600만톤 이상으로 대폭 확대하고 자동차강판 생산 설비도 구축할 계획이다.

포스코는 인도네시아의 신수도 건설 사업에도 참여한다. 이 사업에는 한국 최고의 스마트시티로 평가받는 송도국제도시 개발을 성공적으로 수행한 포스코건설 등 그룹사도 참여를 검토 중이다.

인도네시아 정부는 크라카타우포스코 고로 신설 등 철강사업 확대와 신수도 건설 사업 관련 인허가 등 행정 절차 지원은 물론 세제혜택을 포함한 투자 인센티브를 제공한다.

포스코는 이번 협력을 성공적으로 추진해 동남아 고급강 수요 선점과 함께 인도네시아 정부의 대형 프로젝트에도 그룹 차원의 참여를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김학동 포스코 부회장은 “인도네시아 정부와 크라카타우스틸의 협력 속에 포스코 최초 해외 일관제철소의 2번째 고로를 건설하게 됐다”며 “크라카타우포스코의 철강 사업은 물론 인도네시아 찔레곤 1000만톤 철강 클러스터 비전달성과 인도네시아 신수도 건설의 성공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인니투데이 경제부
[저작권자(c) 인니투데이,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RELATED ARTICLES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TODAY NEWS HEADLINES

KOR-CORP-SIDE-2

최신 기사

error: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