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 10월 4일 수요일

INNI-POLITICS-TOP

INNI-POLITICS-SUBTOP

Home정치/사회"중국 관광객 환영"… 인도네시아, 입국규제 대신 유치 노력

“중국 관광객 환영”… 인도네시아, 입국규제 대신 유치 노력

사진 : Suara.com

중국인 ‘보복 관광’ 수혜 기대…
“발리 직항로 개설 요청 이어져”

중국에서 코로나19 감염자가 폭증하면서 여러 국가가 중국발 입국자 규제를 강화하고 있지만, 인도네시아는 중국인 관광객 규제는 없을 거라며 오히려 중국인 관광객 유치에 나서고 있다.

4일 안타라 통신 등에 따르면 산디아가 우노 인도네시아 관광창조경제부 장관은 전날 성명을 통해 “우리는 중국 관광객을 환영할 준비가 돼 있다”라고 밝혔다.

중국은 그간 코로나19 방역 차원에서 자국민들의 일반 여권 발급을 제한했지만 ‘제로 코로나’ 정책을 폐기하면서 오는 8일부터 출입국 방역 규제도 대폭 완화하기로 한 상태다.

이 때문에 인도네시아 관광 업계에서는 중국인들의 ‘보복 관광’ 수혜를 기대하고 있다.

인도네시아 정부는 국민 98%가 코로나19 면역력을 보유하고 있으며 방역당국도 코로나19 유행을 통제하고 있다며 중국발 입국자를 규제하지 않겠다는 입장이다.

이는 코로나19로 침체한 관광 산업을 살리기 위해서다.

인도네시아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해 1월부터 10월까지 중국과 홍콩에서 인도네시아를 찾은 사람은 약 9만5천 명에 불과했다.

코로나19 이전만 해도 연간 200만 명 이상이 중국과 홍콩에서 인도네시아를 찾았지만 크게 줄어든 것이다.

산디아가 장관은 올해 외국인 관광객 유치 목표는 지난해 목표치(360만 명)의 2배가 넘는 740만 명이라며 “중국 관광객이 돌아온다면 외국인 관광객도 급증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에어차이나와 동방항공, 남방항공 등에서 자카르타와 발리로 가는 직항편을 개설해달라는 요청이 이어지고 있다며 우선은 가루다 항공 등 인도네시아 국적 항공사들이 직항 수요를 맞출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연합뉴스]

RELATED ARTICLES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TODAY NEWS HEADLINES

INNI-POLITICS-SIDE-A

INNI-POLITICS-SIDE-B

최신 기사

error: Content is protected !!
Secured By miniOrange